울산시 ‘미포지구 산업단지 조성사업’본격화

김선유 기자 / 기사승인 : 2021-09-27 23:54:44
  • -
  • +
  • 인쇄
▲ 미포지구 산업단지 조성사업 위치도. 울산시 제공.

 

[울산저널]김선유 기자= 울산시는 지역 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해 울산미포국가산업단지 내 ‘미포지구 산업단지 조성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27일 밝혔다.

앞서 울산시는 미포지구 산단 조성사업과 관련해 2014년부터 도시관리계획 입안, 산업단지개발계획 변경, 중앙도시계획 심의 등의 절차를 거쳐 지난달까지 교통.재해.환경영향평가 협의 등 사전행정절차를 마무리했다.

‘미포지구’는 동구 미포동 234-1번지 일원 부지 33만 2,000㎡(산업시설 15만 6,000㎡, 공원 10만 2,000㎡, 공공시설 7만 4,000㎡)에 조성된다. 산업용지는 일반분양 방식으로 공급한다. 유치업종은 운송장비 제조업, 전기, 전자, 일반기계 제조업 등이다.

 

▲사업대상지 위성사진. 울산시 제공.


울산도시공사는 총 805억 원을 투자해 오는 2022년 1월 착공에 들어가 2024년에 준공할 예정이다.

울산시 지역개발과 관계자는 “미포지구 산업단지 조성사업이 완료되면 산업기반시설 확충으로 동구지역뿐만 아니라 울산시 전체 연간 570억 원의 생산유발효과와 480명의 고용유발 효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울산시는 이번 미포지구 산업단지와 연결되는 ‘미포국가산업단지 진입도로(주전~어물동) 확장’을 위한 사업비 국비 310억 원 전액을 정부예산(안)에 반영했으며 기획재정부 및 국회 심의에서 통과되면 내년부터 실시설계 후 공사에 들어가 미포지구 산단조성이 완료되는 2024년 말 확장 개통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오늘의 울산 이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