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남구 삼호동 친환경 주거단지 조성 추진

이기암 기자 / 기사승인 : 2019-03-08 09:59:24
  • -
  • +
  • 인쇄
‘물순환 선도도시 시범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최종 보고회 열어

[울산저널]이기암 기자=울산시는 8일 시청 7층 상황실에서 ‘물순환 선도도시 시범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이하 시범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 최종보고회를 연다. 최종 보고회는 시범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안) 발표, 저영향개발(LID)시설 도입에 따른 질의·응답, 전문가 자문 등으로 진행된다. 울산시는 시범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에 대해 환경부, 낙동강유역환경청, 물순환 포럼위원, 교수, 지역주민, 등의 의견 및 자문을 청취하여 최종 설계에 반영할 예정이다.

 

‘시범사업 기본 및 실시 설계’는 지난 2017년 10월 착수해 올해 3월 완료 예정이다. 울산시는 실시설계가 완료되면 총 96억 원(국시비 각 48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하여 ‘물순환 선도도시 시범사업’을 오는 4월 착공해 2020년 4월 완료할 예정이다.


‘시범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의 사업 위치는 울산시 남구 삼호동 일원으로 시범사업의 현장여건, 도시의 미관과 조경을 고려해 다양한 저영향개발(LID)시설이 도입된다. 기본 구상을 보면 동화골목, 식생도랑 등 삼호동만의 특화된 시설을 도입하고 사업효과 극대화를 위한 눌재로, 와와공원 일원이 중심지역으로 조성된다. 또한 도시재생사업, 지중화사업, 철새마을 조성 등 타사업과 연계한 시설계획도 수립된다.


울산시 관계자는 “사업지구는 도시재생사업, 철새마을 및 태양광 그린빌리지 조성, 송전선로 지중화 등 적극적인 주거환경개선과 더불어 저영향개발 시설 도입으로 울산에서 가장 친환경적 주거단지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울산시는 물순환 선도도시 조성사업으로 물순환 선도도시 기본계획수립, 조례제정 .시행, 비점오염원관리지역 지정 등을 함께 추진하고 있다. 

 

[저작권자ⓒ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오늘의 울산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정치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