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교육청 성교육 강화, 시민 82.3% 잘하는 정책

김선유 기자 / 기사승인 : 2021-07-01 05:51:13
  • -
  • +
  • 인쇄
교육복지 확대, 청렴 정책보다 긍정 비율 높아 성 문제 현실 반영
포괄적 성교육, 성교육 집중학년제 등 맞춤형 성인지 교육 강화

▲ 울산교육청. ⓒ김선유 기자

[울산저널]김선유 기자= 울산교육청이 성범죄를 예방하고 학생들에게 올바른 성 가치관을 심어주고자 추진하는 성교육 강화 정책이 시민들의 호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울산교육청은 유네스코에서 제시하고 있는 관계 중심의 포괄적 성교육 등으로 성인지 교육을 강화하고 있다.

시교육청이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에 의뢰해 실시한 2021년 울산 교육정책 여론조사 결과 성교육 강화 정책에 시민 82.3%가 잘하는 정책으로 평가했다. 잘못한 정책은 12.2%, 잘모름은 5.5%에 그쳐 주요 정책 가운데 긍정 답변이 가장 높았다.

교육재난지원금 등 교육복지 확대 정책에 대한 긍정 비율 58%, 원스트라이크 아웃제(즉시 퇴출제) 등 청렴 정책에 대한 긍정 비율 72.9%에 비해 상당히 높은 긍정 답변이다.

잘한 정책이라고 평가한 연령대는 40대가 86.8%로 가장 높았고, 이어 50대(85.8%), 60대(80.6%), 30대(79.4%) 만19~29세(77.7%) 등의 순을 보였다. 성별로는 남성과 여성이 82.3%로 같았다.

이는 최근 사회적 문제로 떠오른 성 문제에 대한 인식이 반영된 결과로 분석된다.

지난해 ‘n번방 사건’ 등 디지털 성범죄로 학부모의 불안감이 높아졌고, 인터넷 등 대중매체와 스마트폰 보급 등의 영향으로 음란물을 통한 왜곡된 성지식을 무분별하게 습득하면서 아동·청소년기의 성문제가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됐다.

특히 올해 발표된 여성가족부의 ‘아동·청소년 대상 성범죄 발생 추세와 동향 분석’ 결과에 따르면 2019년에 아동과 청소년 디지털 성범죄 피해자가 전년보다 2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동·청소년 성폭력전담센터가 15년간 아동·청소년 성폭력 피해를 분석한 결과 10대 가해자 비율이 2005~2009년 33.7%(302명), 2010~2014년 38.1%(514명)으로 평균 30%대를 유지했으나 2015~2019년 63.6%(636명)로 2배 가까이 급증한 것으로 조사됐다. 청소년 피해자도 늘고 있지만 청소년 가해자 비율도 급증하고 있어 성교육 강화가 시급한 실정이다.

시교육청은 이러한 현실을 반영해 성인지교육 내실화를 위해 올해부터 성교육 집중학년제를 운영하고 있다. 학생들의 건강한 성 가치관 확립과 성 인권 침해 문제를 예방하고 학생발달 단계에 맞게 집중적으로 성교육을 지원하는 것이 목적이다. 초등학교 5학년은 전문체험기관과 연계한 성인지교육을 받고, 중학교 1학년은 성인지강사가 학교로 찾아가는 교육을 진행한다.

또한 평등한 관계맺기 교육을 위해 포괄적 성교육을 하고 있다. 포괄적 성교육은 자신의 건강과 존엄성에 대한 인식능력을 높이고 존중하는 관계형성 능력을 키우고 성교육 방법으로 UN기구인 유네스코가 지난 2018년 인권과 평등, 건강과 복지에 기반한 포괄적 성교육을 새로운 성교육 지침으로 개정 발표한 바 있다.

정부에서도 지난해 ‘디지털 성범죄 근절대책’을 발표하면서 학생들을 대상으로 성인지 감수성에 기반한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해 올바른 성 가치관과 태도를 함양하는 포괄적 성교육을 하겠다고 밝혔다.

시교육청은 지난해 10월 부산시교육청에서 열린 국정감사에서 국제표준인 유네스코 성교육 지침에 따른 성교육 체계 전환으로 이례적으로 호평을 받았다.

이외에도 학생 참여 중심 수업인 성인지 프로젝트 수업 학급을 운영하고, 교직원 대상 성인지교육도 강화하고 있다. 학부모 대상으로도 성교육과 성폭력 예방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사회 변화에 발맞춰 자신의 가치관을 바로 세우고 의사표현과 결정에 제대로 된 지식과 권리를 알아가는 성교육으로 전환이 필요한 시점”이라며 “교육과정과 연계해 인권과 성평등에 기초한 성교육으로 학생들이 존중과 책임의 관계 형성 능력을 키울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번 조사는 울산교육정책연구소가 리얼미터에 의뢰해 무선 50%, 유선 50%로 실시됐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 응답율은 5.1%이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저작권자ⓒ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오늘의 울산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정치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