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 작가에게

이영선 문화공간 소나무 대표 / 기사승인 : 2020-09-18 00:00:37
  • -
  • +
  • 인쇄
자기관리 리더십

나는 요즘 김 작가에게 먼저 전화를 걸지 못한다. 괜스레 눈치가 보인다. 코로나19가 기승을 부리니 문화예술인들이 경제활동을 할 수 있는 영역이 아주 좁아지거나, 아예 없어져 버려서 다른 분야의 사람들보다 생활하기가 더 힘들다. 평소에 타인을 배려하고 수용을 잘하는 그에게서 절망의 기미가 자꾸 감지된다. 나는 김 작가가 정말 걱정 없이 작품에 몰두하며 환하게 살아가기를 바란다. 자신이 원하는 바를 이루면 얼마나 큰 희열을 느끼게 될까? 


개인이 열망하는 바, 그 목표를 이뤄내는 것을 성공이라고 한다. 누구나 성공을 막연하게 바란다. 하지만 인생을 자기의 뜻대로 살아가는 ‘성공’에는 보편적으로 13개 요소가 바탕이 돼 있다고 한다. 성공하는 13항목은 우리가 명심해야 하는 교훈이다. 나는 김 작가가 이 어려운 시기에 자기를 잘 관리할 수 있도록 13항목을 단계별로 나눠 교훈을 보낸다.


1단계-명확한 목표를 세운다. 목표는 남이 보기에 좋은 것이 아니라 내가 보기에 좋다고 느껴야 한다. 희망을 갖고 시작하는 것이 소중하다. 진정한 성공은 바로 목표를 향해 노력하는 것이다. 이것은 김 작가가 가진 최고의 장점이야.


2단계-성공을 확신해야 한다. 그래서 반드시 실현할 수 있다는 믿음을 가져라. 신념은 한계를 뛰어넘는다. 최종적으로 승리를 거두는 사람은 ‘나는 할 수 있다’고 생각해 온 사람이니, 김작 가는 꼭 다시 확신을 갖기 바라.


3단계-자기에게 긍정적인 암시를 한다. 자기암시는 잠재의식을 계발하기 위한 가장 적극적인 수단이다. 즐기지 않는 일은 하지 마라. 이점은 우리 둘 다 잘하고 있지.


4단계-아는 것이 힘이다. 명확한 목표를 향해 체계화된 지식을 갖고 있어야 한다. 이 지식으로 ‘나는 우리 사회에 어떻게 공헌할 수 있을까?’ 함께 긍정적인 가치를 찾아보자.


5단계-상상하라. 상상력은 모든 것을 만들어낸다. 물질적인 부(재력)나 정신적인 부(지혜)는 상상력에서 비롯되며 간단한 아이디어에서 출발한다. 김 작가가 예술가로서 아이디어가 풍부한 것은 큰 자산이다.


6단계-계획을 세운다. 계획이 완성된 순간에 성공은 내 곁에 웃으며 있을 것이다. 평소에 김 작가는 계획을 세우고 실천하는 모습이 든든하다.


7단계-결단은 신속하게 한다. 이 점은 김 작가에게서 조금 아쉽다. 대부분 사람이 극복해야 하는 것은 우유부단이다.


8단계-인내가 습관이 되도록 한다. 인내력과 의지력이 지속되면서 부가 축적된다. 김 작가가 밤마다 기도하고 잠자리에 드는 습관은 곧 인내력이라고 생각된다.


9단계-인간관계가 조화로울 때 성공이 빨리 이뤄진다. 좋은 관계는 시너지 효과를 이룬다. 이점은 내가 김작가에게 제일 많이 강조하고 싶다. 외모는 서구적이고 적극적으로 보이지만 내가 사귀어 보니까 대인관계에 있어서 염치를 차리며 소극적이다. 조금은 적극적으로 다가가는 습관이 필요하다.


10단계-성충동을 에너지로 변환한다. 본능의 성에 대한 충동이 올바른 방향으로 전환되면 작가의 작품활동에 강력한 힘이 된다. 김 작가는 지금까지 눈물로 홀로서기에 익숙해졌으니 타인과 함께하기가 쉬울 것이다. 


11단계-잠재의식을 활용한다. 미적 감각을 가진 김 작가의 잠재의식은 신념처럼 강한 감정에 민감하게 반응할 수 있다.


12단계-누구나 초능력을 갖고 있다. 다정다감한 감정이 자극되면 창조적인 상상력은 더욱 민감하게 새로운 발상을 수신한다.


13단계-육감을 일깨운다. 바르게 살아온 김 작가의 육감이 명령하는 그대로 행동한다면, 행운의 여신은 성공의 문을 활짝 열어 줄 것이다.


김 작가! 모두 다 알고 있는 내용이지만 한 번 읽어 보고 힘을 내면 좋겠어. 의기소침하지 말고 거울을 보고 웃는 연습을 억지로 하렴. 승자는 인생을 책임지는 태도로 살아가며, 존엄과 위엄을 갖고 다가오는 도전에 맞서는 사람이야. 바람이 거세게 불면 풀처럼 누워서 견디고, 비나 눈을 피하지 말고 우산을 쓰고 가자. 코로나19는 곧 정복될 거야!


이영선 문화공간 소나무 대표

 

[저작권자ⓒ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영선 문화공간 소나무 대표
뉴스댓글 >

오늘의 울산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정치

+

경제

+

사회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