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로체험을 통해 자신의 진로를 빨리 찾자

황예빈 청소년(현대청운중 1) / 기사승인 : 2020-12-24 00:00:02
  • -
  • +
  • 인쇄
청소년기자

나는 목표가 생기면 어떤 일이 있어도 끝까지 최선을 다해 달성하는 끈기와 인내력이 강한 중학생입니다. 계속해서 탐구하고 좋은 방법을 찾아 고민하는 것을 정말 좋아하고 즐깁니다. 중1 자유학기제를 맞아 올 한해는 온라인 수업을 통해 공부를 하다 보니 제 장점을 살리기 위해 더 많이 고민을 할 수 있었습니다. 예전 같았으면 아침 일찍부터 일어나 학교 갈 준비를 해야 해서 피곤할 때도 많았지만 온라인 수업을 하다 보니 아침 시간이 여유 있어 잠도 충분히 잘 수 있었고 생각할 시간도 많았습니다. 


사실 중학생이 되면 시험이 가장 부담스러워 지는 때인데요. 1학년 때는 자유학기제로 진로에 관한 체험을 많이 하고 내 진로에 대해 많이 생각해보는 시간을 가진 덕에 진로를 결정해 볼 수 있었습니다. 


초등학교 때 생각했던 공부와는 마음가짐이 많이 달라졌고, 부모님이 하라고 해서 억지로라도 했던 때가 초등학교였다면 이젠 내가 진로와 연계해 어떻게 해나가야 하는지 나 스스로의 길을 설계해야 할 때라고 생각합니다.


보통은 고등학생, 성인이 돼서 진로를 정하는 사람들도 있지만 그때는 너무 늦었다고 생각합니다. 고등학교를 3년 앞둔 지금부터 서서히 준비하지 않으면 양질의 고등학교 생활을 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중1 학년을 자유학기제로 정한 만큼 우리는 더욱 많은 고민과 생각으로 하고 싶은 것을 찾는 게 필수라고 생각합니다. 여러 가지 체험으로 진로에 대해 꿈이 빨리 확고해진다면, 그 꿈이 학업을 이끌어가는 큰 원동력이 되어 굳이 1등이 아니어도 내게 필요한 과목과 성적대를 만들기 위해서 노력해 가면 되니까요. 


학교에서 진행하는 진로 체험의 종류는 네일 아티스트, 웹툰 작가, 파티쉐, 분장 아티스트, 조향사, 풍선 아티스트, 목공사, DJ 등 조금 생소할 수도 있는 직업들 위주로 체험을 하게 됩니다. 실제로 해보면 일을 완성해 가는 과정에서 나에게 진짜 어울리는지 또 내가 생각한 것이랑 다른 점은 없는지 골고루 생각할 수 있습니다. 학교에서만이 아니라 다른 교육기관 같은 곳에서도 진로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하니 잘 찾아보고 경험해 보길 권합니다. 평소에 그림 그리는 것을 좋아한다거나, 디자인하는 것을 좋아하면, 네일 아티스트나, 웹툰 작가 같은 직업 체험을 추천하고 싶습니다. 또는 친구들에게 금손이라거나, 섬세하다는 소리를 많이 듣는 학생이라면 분장 아티스트나 풍선 아티스트 같은 직업 체험을 추천해 주고 싶습니다. 평소에 손재주가 좋아 그런 별명을 얻은 학생들을 보면 모든 일을 섬세하고 조심스럽게 잘 다루고 해결합니다. 그런 면에서 풍선 아티스트나 섬세한 기교가 필요한 분장 아티스트를 체험 해보는 것도 큰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노래 듣는 것을 좋아하는 학생들에게는 DJ를 추천해주고 싶은데요. 평소 음악을 좋아하니 음악 비트를 직접 만들어보고 하다 보면 진로를 빨리 정할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단, 진로 체험을 할 때 놀이마냥 즐기기만 하지 말고 진지하게 나에게 맞는지, 내가 잘 할 수 있는지를 따져보는 시간이 되었으면 합니다. 진로 체험은 교과목으로 구성되진 않았지만 나를 위한 공부를 한다는 것은 똑같습니다. 따져보면 교과목보다 훨씬 유용하고 득이 되는 공부이기도 합니다. 


2학년 때부터 시험에서 실수하지 않을까 걱정되기도 합니다. 하지만 내 전공과 관련해서 필요한 과목과 점수대를 잊지 않고 꾸준히 노력하면 무작정 공부가 아닌 동기를 중심으로 즐기면서 공부해갈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나는 경찰대학에 입학해 범죄자들을 많이 잡아 특진을 통해 경찰청장이 되는 것이 꿈입니다. 좀 디테일한 게 멋지지 않나요? 내겐 확고한 꿈이 있어 보통은 고등학생이 되면 공부가 어려워져 포기하는 사람도 많다는데 나는 포기하지 않고 계속 노력해 갈 수 있을 겁니다. 또한 경찰대학에 가기 위해서는 공부뿐 아니라, 체력도 중요하니 열심히 운동하고 건강한 생각으로 좋은 경찰이 되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이런 이미지 때문에 연예인은 피오(P.O)를 좋아합니다. 옷을 단정하게 입고 인성이 좋다는 것이 가장 큰 이유이고, 주위 사람들에게 잘하려고 노력하는 모습과 의욕이 장점입니다. 나도 이렇게 성장해 가고 싶습니다. 만약 세상을 대표하게 된다면, 이 세상에 소외되는 사람 없이 모두가 행복하게 살 수 있는 세상을 만들 것이고, 정의감이 넘치는 사람이 되고 싶습니다. 이런 내 모습을 보면서 다른 사람들 또한 그렇게 될 가능성이 높아지기 때문입니다. 


황예빈 청소년기자(현대청운중 1)

 

[저작권자ⓒ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황예빈 청소년(현대청운중 1)
뉴스댓글 >

오늘의 울산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정치

+

경제

+

사회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