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제18회 에너지의 날‘소등행사’ 참여

김선유 기자 / 기사승인 : 2021-08-19 20:54:44
  • -
  • +
  • 인쇄
“불을 끄고 별을 켜다”
20일 오후 9시부터 5분간 소등
▲ 제18회 에너지의 날 포스터. 울산시 제공.

 

[울산저널]김선유 기자= 울산시와 에너지시민연대가 ‘제18회 에너지의 날’을 앞두고, 오는 8월 20일 전국에서 동시에 진행되는 소등행사에 참여한다고 19일 밝혔다.
 
‘에너지의 날’은 매년 8월 22일로, 역대 최고치의 전력소비를 기록한 지난 2003년 8월 22일을 기억하기 위해 2004년부터 지정해 운영 중이다.

이번 소등행사도 ‘에너지의 날’을 기념하고, 에너지 절약과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국민적 공감대를 확산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는 ▲ 오후 9시부터 5분간 소등(건물 내·외 전체) ▲ 피크타임(오후 3시 30분~오후 4시) 냉방기 끄기 ▲ 건물 내 냉방기 설정온도 27℃ 이상 유지 등으로 진행된다.

울산시 본청 전부서 및 사업소, 시의회와 구.군 등이 솔선수범에 나서며 울산도시공사, 울산시설공단, 울산연구원, 울산경제진흥원, 울산신용보증재단, 울산테크노파크 등 산하기관도 함께 참여한다.

울산시 에너지산업과 관계자는 “이번 소등행사를 통해 시민들께서 에너지 절약의 중요성을 더욱 깊게 인식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생활 속 에너지 절약 실천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오늘의 울산 이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