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19일부터 현장 접수

이기암 기자 / 기사승인 : 2020-10-16 19:11:54
  • -
  • +
  • 인쇄
코로나19로 생계 어려워진 ‘저소득 가구’ 대상
30일 미감,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른 요일제 신청
▲ 기존 복지제도나 코로나19 피해 지원사업의 혜택을 받지 못하는 ‘저소득 위기가구’를 대상으로 ‘긴급생계지원 사업’ 현장 접수가 실시된다. 지급액은 2020년 9월 9일 기준 주민등록 전산정보에 등록된 가구원을 대상으로 1인 가구 40만 원, 2인 가구 60만 원, 3인 가구 80만 원, 4인 가구 이상 100만 원이며 소득‧재산 등 확인 조사를 거쳐 11월 중순 이후에 신청한 계좌에 현금으로 1회 지급될 예정이다. ⓒ이기암 기자

 

[울산저널]이기암 기자=정부의 4차 추경에 따라 기존 복지제도나 코로나19 피해 지원사업의 혜택을 받지 못하는 ‘저소득 위기가구’를 대상으로 ‘긴급생계지원 사업’ 현장 접수가 10월 19일부터 실시된다.


지급 대상은 코로나19로 인한 실직·휴폐업 등 가구 소득 감소 25% 이상의 실질적인 피해를 입어 생계가 어려워진 기준중위소득 75% 이하, 재산이 6억 원 이하에 해당하는 저소득 가구이다. 다만 기초생계급여나 긴급복지 같은 기존 복지제도나 긴급고용안정지원금,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폐업점포 재도전 장려금, 근로자고용유지지원금, 청년특별취업지원프로그램 참여자, 구직급여 등 정부 지원제도로 지원받은 가구는 제외된다.

대상자는 오는 10월 19일부터는 주민등록 관할 읍‧면‧동 사무소에 세대주, 세대원, 대리인이 방문해 현장접수와 함께 복지로(http://www.bokjiro.go.kr) 사이트에서 온라인 신청을 병행하여 추진하며 신청 마감일은 10월 30일이다. 현장 신청 접수는 세대주의 출생년도 끝자리를 기준으로 (월) 1, 6 (화) 2, 7 (수) 3, 8 (목) 4, 9 (금) 5, 0일의 요일제를 적용하며 세대원을 포함한 개인정보제공 동의서와 소득금액증명원, 원천징수영수증 등 소득감소 증빙서류를 신청서와 함께 제출하면 된다.

지급액은 2020년 9월 9일 기준 주민등록 전산정보에 등록된 가구원을 대상으로 1인 가구 40만 원, 2인 가구 60만 원, 3인 가구 80만 원, 4인 가구 이상 100만 원이며 소득‧재산 등 확인 조사를 거쳐 11월 중순 이후에 신청한 계좌에 현금으로 1회 지급될 예정이다.

울산시는 현장접수에 앞서 10월 16일에 별도 접수창구 설치 및 마스크와 손소독제 비치현황 등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 두기가 잘 이행되고 있는지 읍면동을 사전 점검을 실시했다. 이형우 울산시 복지여성건강국장은 “긴급생계지원의 신속한 지급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구.군과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공무원들이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최일선에서 애쓰고 있는 만큼 신청 및 지급 절차에 다소 불편이 있더라도 시민 여러분의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기암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울산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정치

+

경제

+

사회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