쇠박새(선바위공원)

김우성 시민 / 기사승인 : 2021-12-27 00:00:09
  • -
  • +
  • 인쇄
우리 곁의 자연


쇠박새(선바위공원) 


덤불에 숨어 먹이를 찾고있는 쇠박새입니다.

머리 꼭대기와 턱밑이 검고 뺨은 흰색입니다.

등과 허리는 잿빛을 띤 연한 갈색이며,

아랫면은 흰색입니다.

박새와 비슷하게 생겼지만

가슴에 넥타이 같은 검은 선이 없습니다.

먹이가 부족한 겨울에는 도시 부근까지

내려오기 때문에 조금 더 자주 만나볼 수 있습니다.

자그마한 쇠박새가 추운 겨울을

무사히 날 수 있기를 기원합니다. 


김우성 시민기자

 

[저작권자ⓒ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오늘의 울산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정치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