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닥토닥 괜찮아, 우리 함께 가자"

이기암 기자 / 기사승인 : 2019-11-21 17:39:40
  • -
  • +
  • 인쇄
21일, ‘2019년 울산시 청소년 상담.지원 활성화 대회’ 열려
청소년 등 200여 명 참석, 유공자 등 18명 시상
▲ 21일 중구 J아트홀에서 정복금 울산시 복지여성건강국장, 전영희 울산시의원, 안수일 울산시의원, 백운찬 울산시의원, 울산교육청 이용균 부교육감과 청소년 및 청소년지도자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울산시 청소년 상담·지원 활성화 대회’가 열렸다. ⓒ이기암 기자

 

[울산저널]이기암 기자=‘2019년 울산시 청소년 상담·지원 활성화 대회’가 정복금 울산시 복지여성건강국장, 전영희 울산시의원, 안수일 울산시의원, 백운찬 울산시의원, 울산교육청 이용균 부교육감과 청소년 및 청소년지도자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1일 중구 J아트홀에서 열렸다. 울산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센터장 허미경) 주관으로 열린 이날 행사는 청소년 상담·지원 유공 청소년 및 청소년지도자 시상, 청소년안전망(CYS-Net) 활동 보고, 상담 체험 수기 발표, 공연 등으로 진행됐다.

시상은 위기 청소년 상담·지원 활동에 기여한 유공자(10명)와 체험 수기 공모전 수상자(8명) 등으로 울산시장상 4명(최우수), 시의회 의장상 3명(우수상), 울산시교육감상 3명(우수),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장상(장려) 2명, 울산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장상(장려) 6명 등이다. 울산시장상은 최우수 상담지원 청소년 이혜림 학생(천상고), 최우수 상담지원 지도자 조현미 씨(울산청소년상담복지센터), 최우수 상담지원 실무자 박선미 씨(울산남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 최우수 상담지원기관 화봉고등학교가 각각 받았다.

정복금 울산시 복지여성건강국장은 “위기 청소년에 대한 맞춤형 서비스 제공을 위한 청소년 안전망 운영 활동 보고, 청소년과 지도자가 한자리에 모여 한 해의 경험을 나누고 앞으로의 활동을 장려하는 의미 있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울산시는 2019년 청소년안전망(Community Youth Safety-Net)을 운영해 지역사회 내 청소년 관련 자원을 연계하여 학업 중단, 가출, 인터넷 중독 등 위기 청소년에 대한 상담.보호.교육.자립 등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했다. 2019년 청소년안전망 분야별 실적을 보면, 위기청소년 사례관리 및 서비스지원 2만1467명, 청소년전화 1388운영 1만1853명, 사이버상담 1174명, 개인 및 집단상담 3만8260명, 개인 및 집단 심리검사 4156명, 그룹지원서비스(교육 및 연수) 3만9563명으로 총 11만6473명이다.

또한 울산시는 2019년 청소년쉼터 5개소를 운영해 가출 청소년 연인원 7971명에게 보호, 상담, 의료혜택을 제공했다. 2019년 학교밖 청소년 지원 실적은 총 674명으로 이중 178명이 학업에 복귀하고 60명이 취업 및 자격증을 취득해 사회에 진출했다.

 

[저작권자ⓒ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기암 기자

오늘의 울산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정치

+

경제

+

사회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