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한국조선해양 본사 서울 이전, 깊은 유감"

이종호 기자 / 기사승인 : 2019-05-31 17:21:14
  • -
  • +
  • 인쇄

[울산저널]이종호 기자=울산시는 31일 현대중공업 법인분할 주주총회 통과와 한국조선해양 본사 서울 이전에 대한 입장을 발표했다.

 

시는 "현대중공업이 창업자 정주영 회장의 혼이 서려있는 향토기업임을 강조하며 한국조선해양 본사 울산 존치를 강력히 주장해왔다"면서 "이러한 정당한 주장이 관철되지 않은 점에 대해 깊은 유감을 표명한다"고 밝혔다.

 

또 "그동안 현대중공업과 한국조선해양 울산 존치를 위해 범시민 촉구대회와 시민총궐기대회 등을 통해 간절한 염원을 모아준 120만 울산시민과 시민단체, 언론사 등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조선업 재도약을 위해 추진 중인 자율운항선박, ICT융합스마트선박 등 조선해양산업 고도화 전략 추진 사업도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 드린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종호 기자

오늘의 울산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정치

+

경제

+

사회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