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강소기업 허브화로 2020년 기술강소기업 66개 유치

이기암 기자 / 기사승인 : 2020-12-08 12:08:48
  • -
  • +
  • 인쇄
울산시‘제4차 기술강소기업 허브화 전략회의’열어
올해 사업 결산 및 내년 산업생태계 활력 방안 모색 등

[울산저널]이기암 기자=울산시는 8일 경제부시장실에서 조원경 경제부시장 주재로 울산시 관련 부서와 울산경제진흥원, 울산테크노파크, 울산정보산업진흥원 등 유관 기관 관계자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올해 추진실적을 점검하고 내년 추진 방향에 대해 논의하는 ‘2020년 제4차 기술강소기업 허브화 전략 회의’를 열었다.


지난해부터 울산시는 ‘기술강소기업 허브화’ 사업을 추진하면서 기술강소기업 유치를 위한 조례 개정, 입주 공간 확보, 타깃기업 발굴, 이전·창업기업 특별지원, 연구개발(R&D) 자금 지원, 온라인 투자유치설명회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했다.

특히 부서와 유관기관의 적극적인 협업과 노력 및 전략적 투자유치 활동을 펼친 결과, 올해 기술강소기업 66개사 유치로 당초 자율목표(55개사) 대비 120%를 넘는 성과를 나타냈다. 

 

울산시는 앞으로 다가올 2021년을 대비해 온라인 홍보와 투자유치설명회, 기업맞춤형 투자유치팀 활동 등을 통해 투자유치 활동을 더욱 강화하고, 울산테크노파크, 정보산업진흥원 등 입주공간의 지속적 확보와 창업기업의 성장단계별 창업 지원, 대·중소기업 공동 기술개발 지원 등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고부가 지식서비스산업 기업 유치, 울산경제자유구역과도 연계하여 수소산업, 미래자동차산업, 바이오헬스산업, 3디(D)프린팅 등의 다양한 분야에서 기술력을 갖춘 기술강소기업을 중점 유치할 계획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울산시의 기술강소기업 지원노력과 관계기관의 협업, 기업들의 투자의지가 없었다면 어려운 경기 상황에서 목표를 달성하기 쉽지 않았을 것이며 2021년에도 여러 각도에서 맞춤형 투자유치 활동으로 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기암 기자 이기암 기자

기자의 인기기사

뉴스댓글 >

오늘의 울산 이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