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화강 유역 고분군을 통해 본 울산의 고대사회 이해’

이동고 기자 / 기사승인 : 2019-09-16 09:29:08
  • -
  • +
  • 인쇄
울산대곡박물관, 제42회 태화강 유역 역사문화 알기 특강

[울산저널]이동고 기자= 울산대곡박물관은 9월 ‘문화가 있는 날’인 9월 25일(수) ‘태화강 유역 고분군을 통해 본 울산의 고대사회 이해’라는 행사를 마련한다.
오후 2시 대곡박물관 2층 시청각실에서 개최되는 이번 행사는 제42회 ‘태화강 유역 역사문화 알기’로 진행되며 1부 강연과 2부 큐레이터와의 대화로 구성된다.

1부에서는 울산문화재연구원 권용대 부장 강연으로 울산지역 고분(古墳) 문화에 대해 알아보고, 2부에서는 대곡박물관 개관 10주년 기념 특별전 ‘태화강 100리 길에서 만난 울산 역사’ 가운데 고대사 부분을 중심으로 해설을 진행한다.

이번 교육은 무료이며 9월17일(화)부터 9월24일(화)까지 울산대곡박물관 누리집(dgmuseum.ulsan.go.kr) ‘교육/행사 - 참가신청 - 행사’ 코너를 통해 선착순 30명을 모집한다. 울산대곡박물관 관계자는 “울산 역사를 여러 가지 방법으로 배울 수 있지만, 이번에는 울산지역 고분군을 통해 울산역사를 이해할 수 있는 시간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한편,  대곡박물관에서는  ‘태화강 100리 길에서 만난 울산 역사’가 열리고 있어 지난 9월 4일 관람객 1만 명을 돌파하는 등 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 행사는 울산대곡박물관 개관 10주년을 기념해 태화강 인문학적 가치를 조명하고자 기획된 특별전이다.  

[저작권자ⓒ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고 기자

오늘의 울산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정치

+

경제

+

사회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