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울산형 주민참여예산제’ 4월부터 본격 시행

이기암 기자 / 기사승인 : 2020-03-31 09:24:46
  • -
  • +
  • 인쇄
5대 추진전략 20대 프로젝트로 구성
▲ 울산시는 ‘시민 소통의 가치를 담은 참여예산 운영’을 추진 목표로 5대 전략 20대 프로젝트로 구성된 ‘2020년 울산형 주민참여예산제 운영계획’을 수립, 4월부터 본격 시행한다. ⓒ이기암 기자

 

[울산저널]이기암 기자=울산시는 ‘시민 소통의 가치를 담은 참여예산 운영’을 추진 목표로 5대 전략 20대 프로젝트로 구성된 ‘2020년 울산형 주민참여예산제 운영계획’을 수립, 4월부터 본격 시행한다고 밝혔다.


5대 전략은 △참여 플랫폼 확대 △공모사업 등 주민참여 다각화 등이며 20대 프로젝트는 △지역회의 확대 △분과위원회 활동 확대 △주민제안사업 공모 △소규모 지역밀착형사업 공모 △청 소리마당 △온라인 토론방 개설.운영 등이다. 울산시는 4월 주민제안사업 공모를 시작으로 내년도 울산시 살림살이에 시민의 작은 소리까지 듣고자 예산학교 운영, 홍보활동, 참여기구 운영, 모니터링 활동 등을 촘촘하게 시행해 나간다.

제일 먼저 시행하는 주민제안사업 공모는 일반 분야, 도시재생 분야, 소규모 지역밀착형 사업을 시민으로부터 직접 제안 받을 예정으로 내년도 참여예산 편성의 기초가 되는 만큼 시민들의 각별한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소규모 지역밀착형사업 공모’는 주민참여의 가장 기본단위인 읍면동 지역회의를 통해 지역 주민이 바로 체감하고 행복을 느낄 수 있는 살기 좋은 마을 만들기를 위한 생활 밀착형 사업을 발굴해 연내 집행하는 것으로 올해 시범사업으로 추진한다.

지역밀착형사업은 평소 지역 주민들의 생활 불편을 해소하고자 추진하는 사업으로 동네 생활 불편 해소, 소규모 안전시설물 설치, 마을 환경 개선이 필요한 사업을 주민들이 적극 발굴하고 읍면동 지역회의를 거쳐 사업을 신청 후 울산시 주민참여예산위원회 심의를 거쳐 사업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청 소리마당’은 청년정책의 당사자인 청년의 목소리를 예산과정에 직접 담을 수 있는 청년 제안사업 발굴을 위한 장으로 울산시 청년정책과 연계해 청년 기 살리기 사업을 확대하고 세대별 목소리를 담은 주민 제안사업을 발굴하겠다는 계획이다.

또한 주민참여예산제 누리집(http://www.ulsan.go.kr/yesan)에 온라인 토론방을 개설해 토론 주제에 대한 시민의 직접 참여를 유도, 생생한 의견을 반영할 계획이다. 울산시는 2020년 울산형 주민참여예산제 운영계획 수립에 앞서 주민참여예산위원회의 의견 수렴 과정을 거쳤다. 한편, 주민참여예산위원회는 민간위원 90명으로 구성돼 있으며 참여기구는 총회, 운영위원회, 6개 분과위원회로 돼 있고 주요 역할은 예산과정에 참여해 주민 제안사업 심의 및 주요 사업에 대한 의견 제시 등이다.

[저작권자ⓒ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기암 기자

오늘의 울산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정치

+

경제

+

사회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