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2019년 측량업 등록업체 실태조사’실시

이기암 기자 / 기사승인 : 2019-04-19 09:21:25
  • -
  • +
  • 인쇄
4월 22일 ~ 5월 31일 … 관내 46개 측량업체 대상
등록사항 변경 신고, 관계 법령 준수 여부 등

[울산저널]이기암 기자=울산시는 측량업 관련 민원을 방지하고, 건전한 측량업 육성으로 양질의 측량서비스 제공 및 시민 재산권 보호를 위해 오는 4월 22일부터 5월 31일까지 ‘2019년 측량업 등록업체 실태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조사대상은 등록된 46개 측량업체로 지적측량업 5개, 공공측량업 10개, 일반측량업 31개 등이다. 중점 점검사항은 △측량기술자 및 측량장비의 법적 등록기준 준수 여부 △측량장비 성능검사 유효기간 경과 여부 △대표자, 소재지 등의 변경사항 신고누락 여부 등이다.  

 

울산시는 점검 결과 불법 행위가 적발 되면 과태료 또는 등록취소 등의 행정처분을 할 방침이다. 측량업은 「공간정보의 구축 및 관리 등에 관한 법류」에 따라 신규등록을 한 후에도 기술자 및 측량장비 등이 등록기준에 충족하고 있어야 하며, 등록후에도 변경사항이 있은 경우에는 일정기간 내에 이를 신고해야 한다. 

 

이번 실태조사는 서면조사를 우선 실시한 뒤, 자체점검표와 측량업 등록시스템 추출자료를 비교 분석하여 등록기준 미달 의심 업체나 자체 점검에 불응한 업체에 대해 현지점검으로 실시된다.

[저작권자ⓒ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기암 기자

오늘의 울산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정치

+

경제

+

사회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