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중소기업 비대면 수출마케팅 총력 지원

이기암 기자 / 기사승인 : 2020-09-11 09:17:41
  • -
  • +
  • 인쇄
무역사절단, 전시박람회 등 온라인 상담회 전환 추진
지난 5월 전국최초 지자체 장 참여 비대면 수출상담회 개최
▲ 울산시는 코로나 19로 침체된 중소기업의 해외판로 확보를 위해 해외 마케팅을 전면 비대면으로 전환해 지역 수출 증대에 나서기로 했다. ⓒ이기암 기자

 

[울산저널]이기암 기자=울산시는 코로나 19로 침체된 중소기업의 해외판로 확보를 위해 해외 마케팅을 전면 비대면으로 전환해 지역 수출 증대에 나선다. 울산시는 당초 9월과 10월 예정이던 독립 국가 연합(CIS) 국가와 중동지역 해외시장개척단 파견을 ‘조선해양플랜트 기자재 상담회( 9월 23일)’와 ‘Ulsan Export Plaza(10월 13일~15일)’로 변경하여 실시간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비대면 수출상담회에는 총 50여 개 사가 참가하는데 울산시는 직접적인 만남을 통한 대면상담에 못지않은 효과를 높일 수 있도록 사전 마케팅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상품 카탈로그와 동영상 제작을 지원할 뿐 아니라 제품정보와 시제품도 미리 구매자에게 제공해 계약 성공률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국제소비재전(11월 5일~11월 7일), 두바이 한국우수상품전시회(11월 24일~11월26일), 중국 국제도료전(12월 8일~12월 10일), 중국 조선해양산업전(12월중), 라스베가스 소비재전자박람회(CES 2021, 2021. 1월중) 등 온라인으로 전환해 실시되는 해외 유명 전시회.박람회에 참가하는 30여 개 사에 대한 지원도 실시한다. 이들 온라인 전시회.박람회도 상담 성과를 높일 수 있도록 현지의 구매의향 기업과 철저한 사전 조율을 할 계획이다.

이밖에 코로나19로 인해 해외출장길이 막힌 기업을 위해 중소기업 해외지사화사업, 온라인 마케팅 사업, 해외홍보사업 등도 한층 강화한다. 한편 울산시는 지난 5월과 7월 중국 창춘시, 선양시와 양 도시 시장이 참가한 가운데 화상 수출상담회 등을 개최했으며 84개사가 참여해 1077억 달러의 상담 성과를 거둔 바 있다.

[저작권자ⓒ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기암 기자
뉴스댓글 >

오늘의 울산 이슈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정치

+

경제

+

사회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