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조선산업 사내협력사 채용박람회 열린다

이기암 기자 / 기사승인 : 2019-04-19 09:16:12
  • -
  • +
  • 인쇄
4월 23일(화) 14시 ~ 18시 동구청 2층 대강당
현대중공업‧현대미포조선 사내협력사 250명 모집
[울산저널]이기암 기자=울산시는 오는 4월 23일 오후 2시 동구청 2층 대강당에서 ‘울산 조선산업 사내협력사 채용박람회’를 연다고 밝혔다. 이번 채용박람회는 최근 선박 수주 증가로 일감은 늘었지만 인력이 부족해 어려움을 겪는 울산 조선산업 사내협력사를 지원하기 위한 박람회로 울산시와 고용노동부가 주최하고 한국조선해양플랜트협회, 조선해양산업인적자원개발위원회, 울산지역인적자원개발위원회, 울산시 동구가 공동 주관한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영진 등 현대중공업 사내협력사 16개사와 ㈜성후 등 현대미포조선 사내협력사 8개사 등 모두 24개 회사가 250명을 현장 모집하며 모집 분야는 용접, 도장, 사상, 의장, 취부, 전장, 선각 등 현장 생산직이다. 조선산업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조선해양산업 전망’과 ‘사내협력사 직무’에 관한 특강도 함께 진행된다. 또 울산지역인적자원개발위원회, 조선해양산업인적자원개발위원회, 한국산업인력공단 울산지사, 제이엠(JM)커리어에서는 구직자를 위해 직업훈련상담, 고용서비스상담, 스트레스 검사, 이력서 작성, 면접코칭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한편, 울산시는 2021년까지 예상되는 부족한 기능인력 약 4700여 명의 양성과 확보를 위해 훈련장려금, 근로자 주거비, 근속장려금 등 조선산업 사내협력사 인력 수급을 지원하고, 조선업특별 경영안정자금 지원을 통해 조선업 중소기업의 경영안정을 도모하기로 했다.

[저작권자ⓒ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기암 기자

오늘의 울산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정치

+

경제

+

사회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