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자동차산업 퇴직인력 재취업 지원사업’ 참여기업 접수

이기암 기자 / 기사승인 : 2020-03-24 09:07:04
  • -
  • +
  • 인쇄
기업당 10명·1인당 250만 원 인건비 지원
3월 30일까지 참여 희망기업 접수

[울산저널]이기암 기자=울산시는 산업통상자원부 주관 ‘자동차 퇴직인력 재취업 지원사업’ 참여기업에 대한 신청을 접수받는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산업통상자원부와 산업산업기술진흥원(KIAT), 한국자동차연구원(KATECH)이 공동으로 자동차산업 경력 퇴직인력의 기술을 관련 중소.중견기업에 지원해 고용과 산업 활성화를 도모하고자 마련됐다.


자동차업종에 속하는 기업이 자동차산업에 근무한 경력이 있는 퇴직인력을 지난 1월 이후 신규로 채용하는 경우 채용인력 1인당 최대 250만 원의 인건비를 최대 9개월간 지원하며 울산의 경우 기업당 최대 10명까지 지원된다. 이에 전국적으로 국비 135억 원을 투입해 총 650명을 채용할 예정이며 울산시는 120명 채용을 목표로 하고 있다.

울산시는 사업을 홍보하고 산업통상자원부에 참여 신청을 위한 국비 신청 규모를 파악하기 위해 오는 3월 30일까지 참여기업 신청을 접수하며 참여 희망기업은 신청서와 사업자등록증, 최근 3개년 재무제표 등 관련 서류를 전자우편(woogk4625@korea.kr) 또는 울산시 일자리노동과로 방문 접수하면 되고 자세한 사항은 울산시 누리집 고시공고를 참고하면 된다.

[저작권자ⓒ 울산저널i.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기암 기자

오늘의 울산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정치

+

경제

+

사회

+

PHOTO NEWS